고양이 정보

뒤로가기
제목

49. 고양이 전염성 복막염

작성자 플레이캣(ip:)

작성일 2016-03-20 19:54:01

조회 684

평점 0점  

추천 14 추천하기

내용


복막염 백신 약병과 주사기

복막염 백신은 비강으로 접종한다.


고양이 전염성 복막염(FIP, Feline Infectious Peritonitis)은 고양이 질병 중에서 가장 치명적이고 치료가 어려운 질병이다.

전염경로나 발병원인, 치료방법에 대해서도 아직 확실하게 밝혀진 바가 없다. 한 가지 검사만으로 확진이 어렵기 때문에 혈액검사, 복수검사, X-ray 등을 종합해야 한다.

증상은 흉수 및 복수를 동반해 설사가 간헐적으로 반복되며, 식욕이 떨어지고 털이 꺼칠해지는 등 증상이 매우 천천히 진행되고 조기에 발견하기가 힘드므로

주인이 평소에 관심을 가지고 지켜봐야 한다. 80%에 달하는 고양이가 바이러스를 가지고 있음에도 정작 발병하는 고양이는 그다지 많지 않다.

여러 마리를 함께 키우는 곳이나 고양이 무리의 구성원이 자주 바뀌는 곳에서 발병하는 것으로 보아

여러 고양이와의 접촉, 지나친 스트레스, 불결한 환경, 영양 부족 등이 발병 원인인 것으로 추정된다.

발병할 경우 확실한 치료방법이 알려져 있지 않으므로 고양이를 안정시키고 억지로라도 조금씩 먹이는 것 이외에는 주인이 해줄 수 있는 것이 많지 않다.

평소에 균형 잡힌 식사와 적절한 운동을 통해 체력을 다져둔 고양이는 병을 이겨낼 확률이 높다.

예방백신은 생후 16주가 되면 코에 약을 주입하는 비강접종으로 시작해 3~4주 간격을 두고 2차 접종한다.

다른 고양이와 접촉할 가능성이 있는 고양이는 매년 추가접종한다. FIP 예방백신의 효과에 대해서는 논란이 많지만 현재까지의 연구결과가 권장하는 바는 다음과 같다.


회색 고양이


백신을 권하는 경우

생후 16주 이하의 고양이 또는 생후 16주 이상이면서 복막염 항체검사에 음성인 고양이.


백신이 도움이 될지 확실하지 않은 경우

생후 16주 이상이면서 복막염 항체검사에 양성인 고양이.

첨부파일

비밀번호
수정

비밀번호 입력후 수정 혹은 삭제해주세요.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댓글 수정

이름

비밀번호

내용

0 / 200 byte

수정 취소

비밀번호

확인 취소

댓글 입력

이름

비밀번호

내용

/ byte

평점

회원에게만 댓글 작성 권한이 있습니다.